기사 메일전송
이재용 삼성 부회장 사과에 대한 한국노총 논평
  • 이수민 기자
  • 등록 2020-05-06 16:38:52

기사수정

[스포츠디비=이수민 기자] 한국노총이 6일 오후 이재용 삼성 부회장의 사과에 대한 논평을 발표했다.


이날 한국노총 산하 삼성계열사 노조는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했다.


  1. 문제는 ‘실천’이다
  2. -이재용 삼성 부회장 사과에 대한 한국노총 논평-
  3.    
  4.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대국민 사과문을 발표했다. 
  5.    
  6. 오늘 사과의 자리가 준법감시위원회의 권고로 이뤄진 것은 모두가 알고 있는 사실이다.
  7. 많은 관심 속에 열린 기자회견 가운데 노조 관련 사과의 내용은 상식의 나열이었다.
  8.    
  9. 무노조 경영을 하지 않겠다, 법을 준수하겠다, 노사 화합과 상생을 도모하겠다, 건전한 노사문화가 정착되도록 하겠다 등은 대한민국의 많은 노사가 지켜가고 있는 내용이다.
  10.    
  11. 그러나, 굳이 이 부회장의 사과를 평가절하 하고 싶지는 않다. 문제는 결국 '실천'이다.
  12.    
  13. 현재 삼성전자와 삼성디스플레이를 비롯해 한국노총 산하 삼성그룹 내 노동조합들은 임단협을 진행 중이거나 사측에 교섭을 요구하고 있다. 하지만 삼성은 여전히 적극적인 모습을 보이고 있지 않다. 이 부회장이 언급한 '노동3권' 중 교섭권을 도외시 하는 행위다.
  14. 삼성은 즉각 성실 교섭에 나서야 한다. 
  15.    
  16. 또한, 노조의 조합원 가입 독려를 내용으로 하는 이메일을 삭제하는 '시대의 변화에 부응하지 못하는' 행위 등은 다시는 하지 말아야 할 것이다.
  17. 삼성은 노동조합 활동을 확실히 보장하라.
  18.    
  19. 지금 삼성에게는 필요한 것은 백 마디 말보다 하나의 실천이다.
  20.    
  21.    
  22. 2020년 5월 6일
  23. 한국노동조합총연맹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